[BUSINESS] Sales of self-defense gadgets soar after stabbing rampages

An employee introduces expandable batons, pepper spray and stun guns at a self-defense gadget store in Bucheon, Gyeonggi Province, Friday. Yonhap금요일 경기도 부천 한 호신용품점에서 직원이 삼단봉과 최루탄, 전기충격기를 소개하고 있다. 연합
An employee introduces expandable batons, pepper spray and stun guns at a self-defense gadget store in Bucheon, Gyeonggi Province, Friday. Yonhap
금요일 경기도 부천 한 호신용품점에서 직원이 삼단봉과 최루탄, 전기충격기를 소개하고 있다. 연합

Department stores reinforce security guards to prevent copycat crimes
백화점, 모방범죄 예방 위해 보안인력 강화

By Park Jae-hyuk

Demand for pepper spray, expandable batons and whistles is soaring amid growing safety concerns arising from back-to-back stabbing rampages and the ensuing online threats of copycat crimes, data showed Sunday.
일요일 자료에 따르면 연이은 칼부림 난동과 이를 모방한 살인 예고글의 여파로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스프레이, 삼단봉 및 경보기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Interpark Commerce said that online transactions of self-defense gadgets rose by 399 percent from a month earlier. The jump in trade occurred between July 21, the day after a stabbing rampage near Seoul’s Sillim Station, and Aug. 3, the day of the similar attack near Seohyeon Station in Seongnam, Gyeonggi Province.
인터파크쇼핑은 호신용품 온라인 거래가 전월보다 399% 늘었다고 밝혔다. 이번 거래량 급증은 서울 신림역 일대에서 흉기난동이 발생한 다음 날인 지난달 21일부터 경기 성남시 서현역 일대에서 유사 범죄가 있었던 이달 3일 사이에 나타났다.

In particular, the transaction volume for self-defense gadgets on Aug. 4 was even larger than the entire transaction volume for such products between July 22 and Aug. 3.
특히 지난 8월 4일 호신용품 거래량은 7월 22일~8월 3일 호신용품 전체 거래량보다 훨씬 많았다.

Data compiled by 11Street showed that the number of male buyers of self-defense gadgets between July 22 and Aug. 3 soared 263 percent from a year earlier, while the number of female buyers rose 168 percent during the same period.
11번가 통계를 보면 7월 22일~8월 3일 남성 호신용품 주문자는 전년 대비 263% 증가했고, 여성 주문자는 같은 기간 168% 증가했다.

Department stores and shopping malls reinforced security with self-defense gadgets, in response to the ensuing copycat crime threats following the stabbing rampage at an AK Plaza department store near Seohyeon Station.
서현역 인근 AK플라자 백화점 흉기 난동 사건에 이어 모방 범죄 위협이 잇따르자 백화점과 쇼핑몰은 호신용품으로 보안을 강화했다.

Lotte Property & Development, which manages Lotte World Tower and Lotte World Mall, doubled the number of security guards at its shopping mall to 130 last Friday, in response to an online post threatening to kill people at Jamsil Station. The security guards were also provided with tear gas guns and expandable batons.
롯데월드타워와 롯데월드몰을 운영 중인 롯데물산은 지난 금요일 잠실역에서 사람을 죽이겠다는 살인 예고글이 올라오자 쇼핑몰 보안요원을 130명으로 두 배 늘렸다. 보안요원에게는 가스총과 삼단봉이 제공됐다.

Lotte Group’s other retail units also took measures to protect customers and employees at its stores, ordering their security guards to wear stab-proof vests instead of suits.
롯데그룹의 다른 유통사업부도 보안요원에게 방호조끼 착용을 지시하는 등 점포 내 고객과 직원을 위한 보호 조치를 취했다.

Shinsegae Group established hotlines between the group’s stores nationwide and local police stations. The retailer also ordered its security guards to wear stab-proof vests and carry expandable batons.
신세계그룹은 전국 사업장별로 지역 관할 경찰과 핫라인을 구축했다. 또 보안근무자가 방검복을 착용하고 삼단봉 등을 소지하도록 했다.

KEY WORDS
■ back-to-back 연이어
■ rampage 광란
■ ensue (어떤 일이) 뒤따르다
■ transaction 거래
■ self-defense 자기 방어, 호신
■ gadget (작고 유용한) 도구
■ reinforce 강화하다
■ manage 운영하다
■ take measures 조치를 취하다

기사 원문 보기

Leave a Comment